이달부터 더 조심해야 할 질병 ‘말라리아’
이달부터 더 조심해야 할 질병 ‘말라리아’
  • 헬스컨슈머
  • 기사입력 2024.06.04 14:12
  • 최종수정 2024.06.04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발생 환자 100명 중 66명이 5월 한달 동안에... 
(출처) 게티이미지코리아
(출처) 게티이미지코리아

[헬스컨슈머] 요즘은 여름도 되기 전부터 극성인 모기.

특히 올 여름에는 말라리아에 걸리지않도록 조심해야 할 것 같다.

6월 3일 질병관리청(이하 질병청) 감염병 포털에 따르면 올해 1월 1일부터 지난달 31일까지 국내에서 발생한 말라리아 환자는 모두 100명으로 밝혀졌고 지난 1∼4월에는 34명에 불과했던 환자 발생수가 지난달에만 무려 66명이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기 때문이다.

지역별로는 지난 5개월간 경기 61명, 서울 14명, 인천 10명 등 85%가 수도권에서 발생했다.

국내에서 말라리아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시기는 6∼8월 여름철로, 매년 연간 전체 환자의 60%가량을 이 시기에 발생한다.

747명이 발생한 지난해의 경우 6∼8월에 358명이 발생해 전체의 60%를 차지했다.

여름이 시작되기 전 5개월간 발생한 말라리아 환자는 지난해 132명(5월 80명·연간 747명), 2022년 42명(5월 30명·연간 420명), 2021년 76명(5월 45명·연간 294명), 2020년 52명(5월 22명·연간 385명), 2019년 63명(5월 38명·연간 559명), 2018년 105명(5월 59건·연간 576명) 등이다.

올해의 환자 발생 추이를 보면 2018년과 비슷하다.

국내에서 발생하는 말라리아는 삼일열 원충에 감염된 얼룩날개모기류 암컷에 의해 전파된다.

전문가들은 말라리아 예방을 위해서는 모기가 주로 활동하는 야간 시간대 외출 자제와 외출 시 긴 옷 착용, 야외 취침 때 모기장 사용 등을 권고하고 있다. [연합뉴스]